nazolog | profile | egloos
[goods and looks] KEYCAP
04162020 : RAMA

rama

올인원 보다, 모듈화를 좋아하는 취향이 있는데, 키보드의 경우도 그렇습니다. 넘패드 사용할 일이 있다면 그냥 101키 쓰면 될텐데, 왜 그렇게 나누나 싶지만... 여기저기 분산해서 두는 게 마음이 편하네요. 근래의 다른 취미 중 하나는 키캡 바꾸는 것인데, 넘패드에 쓰면 보기 좋을 디자인의 제품을 최근에 발견해서 한 번...

reply


[mac] Macbook Pro 16
01032020 : #1 first look

mbp16

노트북 교체 주기가 대략 6년-6년반 정도인가 봅니다. 원래 사용하던 노트북은 주요 사용처에서는 여전히 나쁘지 않은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었지만, 그래픽칩셋에 대한 아쉬움은 초기부터 있었다. 초기 레티나 제품 특유의 무리하는 그런 느낌. 레티나 아닌 해상도로는 여전히 빠른 느낌도 있었기에, 새로운 노트북으로 바꿔야겠다는 생각은 안 하고 있었는데, 16인치의 경우는 소문 초기부터 계속 관심이 갔었다. 16인치에 대한 소문은 2018년에도 있었던 것 같은데, 생각 보다는 늦게, 하지만 언젠가의 소문 보다는 빠른 발매. 발표 행사를 통한 공개가 아닌 만큼, 과도기의 마지막 같은 느낌도 있긴 하지만, 이 정도의 스펙이라면 10년은 가지고 갈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64GB 램 옵션도 있고, SSD도 예상을 상회하는 옵션이 있고...

터치바는 호불호가 있다고는 하지만, 발표 당시부터 사용해보고 싶었기 때문에, 나름 재미있는 옵션. 이걸 이용한 괴 프로젝트를 시도해보고 싶은 마음. 스피커가 의외로 뭔가 더 좋은 게 인상적. 키보드는 직전의 그 방식도 사용해보고 싶긴 했지만, 지금 정도가 무난하지 않나 싶고, 영문 키보드 옵션을 고를 수도 있었지만, 요즘 맥북 키보드의 한글 위치가 눈에 띄어서, 한글 키보드를 선택했다. 이외엔 뭔가 프로젝트를 해봐야 스펙의 진가를 알 수 있을 듯. 직전에 쓰던 노트북으로는 엄두도 못 내던 UE4가 적당히 돌아간다는 사실은 확인했다.

reply


[nazo] 근하신년
01012020 : 2020

뜬금없지만, 2020/0101 날짜 표기가 눈에 띄는 날이라 괜히 한 번 남겨보고 싶은 마음에서... ;

reply


[PREV][NEXT]


IRiS ell studio ruminity=
admin

GET XML

bookmark
안녕하세요. 오랜만입니다. 최근 EZ2ON이 스팀에 발매되서 ...
청명 03/20 07:43
2002년 작업입니다. 근래에 사운드만 새로 잡은..
be 12/12 22:08
15년 전후의 분위기를 만들었다해도 전반적으로 업그레이드 ...
직립나 09/12 16:54
유료인게 좀 아쉽네요.
123 08/11 01:33
수오미숲과 비슷하네요.
우엉. 06/14 15:25
이건 큐베이스로 만들었습니다. 이전에는 케이크워크, 소나 ...
be 03/25 0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