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zolog | profile | egloos
[GAME] Tales of Xillia 2
11222012 : NBGI, PS3

tox2

패러렐 월드라던가 반복에 관한 소재들은 언제나 인기가 있었지만, 최근 몇년 사이에 유난히 더 많이 다루어지고 있는 것 같다. 이야기를 복합적으로 이끌어가기에, 혹은 소재 고갈을 해결하기에, 그것도 아니라면, 일종의 설정 오류를 돌파하기 위해 끊임없이 활용하고 있는 패러렐 월드에 관한 이야기들.

이 게임에서는 이런저런 부족한 개발 리소스를 최대한 재활용하기 위해, 패러렐 월드라는 소재를 활용한 것이 아닌가 싶다. 맵을 더 만들지 않아도 되는, 설정상 다른 세계. 전작도 부족한 개발 기간에 얽매이면서 힘들게 내놓은 타이틀이었는데, 이번 작품은 그것이 더 심하게 느껴졌다. 즐길 거리가 부족한 것은 아니지만, 기존의 테일즈 시리즈의 흐름을 보았을 때, 이 시리즈에도 위기가 찾아오는 것은 아닐까 싶은 그런 느낌.

reply



[PREV][NEXT]


IRiS ell studio ruminity=
admin

GET XML

bookmark
수오미숲과 비슷하네요.
우엉. 06/14 15:25
이건 큐베이스로 만들었습니다. 이전에는 케이크워크, 소나 ...
be 03/25 02:15
Be님 원래는 어떤 시퀀서를 사용하셨었나요?
Skl 02/23 06:48
지난 달 컨셉은 그렇긴 했습니다. 플레이어 중심으로 돌아가 ...
be 04/10 17:23
음악이 궁금해 호기심을 참지 못하고 구입했습니다. MV2, MV ...
청명 04/08 03:35
동료들 관련 dlc를 아직 진행 안 한 것도 있고 해서.. 조금 ...
be 02/23 14:22